다른 것들과의 '차이'를 다시 한번 기대해본다.

[알려드립니다]
민주노동당 지지 방송출연으로 직무정지 처분을 받은 홍세화 <한겨레> 기획위원의 건과 기자들의 정당활동 권리에 대한 논의를 하기 위한 한겨레 윤리위원회가 소집되었습니다. 1988년 창간과 함께 한겨레 구성원들이 스스로 만들어 지키기로 한 한겨레 윤리강령에 대한 한겨레 내부 논의가 하루 아침에 결론지어질 수 없는 만큼 지켜봐 주시기를 바랍니다.

13일 오후 소집된 <한겨레> 윤리위원회는 사원의 정당활동을 금지한 현행 사규에 대한 공청회를 26일 열기로 하고, 윤리위원회의 이런 결정에 따라 편집위원장은 홍세화 기획위원에 대한 직무정지 조처를 즉각 해제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14일자 정태인씨의 시평도 한겨레에 실렸습니다.

구 본 권 <인터넷한겨레> 뉴스부장 / 한양대 신문방송학과 겸임교수
(인터넷한겨레 2002/12/14)


한겨레 기사읽기
- "부끄럽고 또 부끄럽다" / 정태인 -> 바로가기


여기서 '차이'는 끝입니다.
신고
Posted by 토닥s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