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큰 마음을 먹고 차례로 집, 친구들에게 전화를 했다.

그런데 아무도 받지를 않는거다.

몇 번의 시도 끝에 전화를 받은 언니의 말이,

'발신자 표시제한', '수신거부목록' 뭐 그런거로 뜬단다.

예전에 발신자 표시 서비스가 없었던 때라면 문제가 없었을 것인데.  흑-.

 

한국의 인터넷 서점에서 책을 사려고 주문하고 결제 단계에 이르면 신용카드 결제가 안된다. 

그래서 생각한 방법은 무통장입금.

무통장입금 옵션을 선택하고 은행사이트에서 결제를 하는 것인데.

가끔 되던 그 수단이 오늘은 안되는구나.

대체 뭐가 문제인가, 돈을 쓰겠다는데 그것도 안되는거냐.  흑-.

 

 

신고

'런던일기 > 2010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film] Micmacs à tire-larigot  (0) 2010.05.02
[book] 왜 80이 20에게 지배당하는가?  (0) 2010.05.02
[life] 전화 좀 받아주세요  (2) 2010.05.02
[life] 요가  (2) 2010.04.29
[taste] 떡볶이  (3) 2010.04.26
[taste] 3월 Mahdi  (0) 2010.04.25
Posted by 토닥s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jini 2010.05.10 11:44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나한테도 전화했었던거? 발신자 제한표시로 하나 남아있더라.. 요즘 전화기랑 멀어져서 ㅋㅋ 집전화번호랑 메일로 남겼다 친구야..

  2. 토닥 2010.05.12 07:2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to jini : 응. 받지를 않더라고. 주말에 다시 시도할께.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