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09'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8.08.09 [Korea day4] 수리수리 마하수리 (4)
지난 한국방문에서부터 누리는 영화도 보기 시작했다.  이번 방문은 특히 여름이라 영화극장에 자주 가려고 계획했는데 아이들 영화가 많이 없는 것이다.  한국의 아이들은 이 더운 여름을 어떻게 보내는지 궁금할 따름이다.  할 거리를 찾아 검색의 검색을 거듭하던 중 코코몽키즈랜드가 있는 건물에 소극장이 있는 것을 발견하고 코코몽키즈랜드에 간 다음 날 다시 같은 건물로 출동.  초록마술사의 재미있는 마술 여행이라는 공연을 봤다.  마침 우리처럼 할머니 집을 방문한 런던지인과 함께.

내 카드가 비밀번호 오류로 결제가 안되서 출장/답사 중인 언니에게 SOS  - 한국오면 카드 갱신, 인증서 갱신이 주요 할 일이다.  시치적응도 덜되서 걱정되고, 같이 간 런던아이는 누리보다 3~4살 많지만 한국어를 못하는 아이라 걱정했는데 정~말 재미있게 봤다.  런던 아이 둘도 재미있게 봤지만 런던지인과 내가 정~말 재미있게 봤다.  우리가 봤던 공연장의 공연은 끝났지만 같은 공연 이름으로 다른 장소에서 진행되기도 하는 모양이다.  기회되면 다시 볼 생각이다.  아마도 내년 여름.
이 공연 후 한 동안 나와 가족들은 누리의 마술 시연을 강제 관람해야했다.  그것 또한 즐거움의 연장이었다.  가족들과의 시간도 좋지만 가족이 아닌 다른 사람의 언어/한국어, 다양한 형태의 언어/한국어에도 노출이 누리에게는 또 하나의 배움일테다.

소소하게 돈이 들기는 하지만 영국에는 없는 혹은 영국보다는 무척 값싼 소품을 구경하고 사는 것도 또 하나의 즐거움이다.

'길을 떠나다. > 2018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Korea day4] 수리수리 마하수리  (4) 2018.08.09
[Korea day3] 아직도 코코몽  (0) 2018.08.03
[Korea day2] 여름이니까 부산이니까 밀면  (0) 2018.07.26
[Porto day2] 관광모드3  (2) 2018.03.22
[Porto day2] 관광모드2  (0) 2018.03.20
[Porto day2] 관광모드1  (0) 2018.03.15
Posted by 토닥s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8.08.11 06:45 Address Modify/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토닥s 2018.08.13 12:28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아이와 보내는 일상은 더딘데 시간은 정말 빨리 흘러 훌쩍 훌쩍 자라네요. 고맙습니다. 더운 날씨 건강하시길-.

  2. Boiler 2018.08.19 16:5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누리가 그동안 많이 컸네요.
    저도 토닥님이랑 비교하면 한국에서 무척 가까운 곳에 있지만 한국에 안간지 1년이 넘어서
    요즘 들어 아이 데리고 한국에 놀러가고 싶은데 여건이 마땅치 않아서 여름 휴가도 그냥 집에서만 보냈네요.
    한국의 카드 갱신, 인증서 갱신 부분에 참 공감을 많이 합니다.
    특히 인증서는 또 깜빡한 사이에 갱신기간 지나서 다시 발급 받아야 하는데 그 수고를 생각하면 벌써부터 지칩니다..

    • 토닥s 2018.09.21 22:2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보일러님, 한국에 자주 가세요. 물론 일본은 거리도 가깝고 또 일본 내에서 한국문화를 접할 일이 많지만 누리를 보면 한국에서 보내는 시간이 언어에도 많은 영향을 주는 것 같아요. 누리는 이번 여름 한국에 다녀오고서 모여라 딩동댕 - 번개맨을 매일 시청하고 있습니다.^^; 하루와 카요님과 자주 다니시면 거리보다 더 가깝게 느껴지리라 믿습니다(저희 남편은 혼자서도 아리랑채널을 봅니다). 화이팅입니다.

티스토리 툴바